안드로이드 폰 HTC 디자이어를 만나다.



구글이 내세웠던 안드로이드 폰에 대한 관심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아이폰 국내출시와 함께 아이폰에 대한 기대가 더 커졌고, 아이폰 구매와 함께 안드로이드폰에 대한 관심, 기대 모두 사라져버렸다. 내 주위에는 안드로이드 폰이 한대도 없었으니 자연스레 멀어질만도 하다. (대신 거의 대부분은 아이폰으로 번호이동을 하였고, 한분만 옴니아 2 ;;;)


그러던 와중에 드디어 오늘 안드로이드폰으로 가장 최근에 나온 HTC 디자이어를 만날 수 있었다. SKT의 생각대로마크를 달고 나온 HTC 디자이어는 과연 어떨까??? 기대도 잔뜩되었다.


드디어 htc 디자이어 상자를 스르륵 열어보았다. 깔끔함이 돋보이는 htc 디자이어가 눈에 들어왔다. 큼지막한 화면 역시. 깔끔함과 함께 눈에 띄었다. 



아이폰의 홈버튼과 비슷한 가운데의 동그란 버튼과 집모양의 홈버튼 메뉴버튼 취소(?), 돋보기(?) 버튼들이 디자이어를 이루고 있었고 아이폰의 전원버튼과 비슷한 위치에~ 전원버튼이 위치하고 있었다. (스마트폰 사용때부터 똑같은 위치에 있었던것 같다. 핸드폰의 종료버튼만을 생각하고~ 종료시키기 위해 아이폰의 홈버튼만 계속눌렀던 것이 떠오른다~~ ;;;;;)





아이폰사용자가 가장 부러운 배터리가 두개나 있었고 용량이 작은 내장메모리를 보완할 8GB 마이크로 메모리, 충전기, 어댑터 등이 상자안에 함께 포함되어 있었다.~ 배터리는 참 부럽다~


아이폰과 함게한 모습이다. 두께나 넓이등이 별 차이는 없어보인다. 화면이 살짝 큰가? ;;;


안드로이드 캐릭터와 생각대로 티 가 만났다~~~


난 htc 디자이어라면서 뽐내는 듯하다~~


드디어 모습을 나타낸 디자이어 모습이다. 아직 설정이 덜 되어 있어서 위 사진에서는 화면이 깨끗하지만,  날씨 등 나만의 대시보드를 구성할 수 있었다. 아이폰 사용자로서 이러한 점들은 부럽다. 하지만 아이폰도 지원을 해줄 날이 있겠지? ;;;



선명하게 찍히는 카메라가 위치한 디자이어의 뒷태를 살펴보라~~~~ 5백만화소 카메라도 깔끔하다~



3.7인치 아몰레드 스크린을 탑재해서 그런지 아이폰보다도 깨끗하고 선명한 화면을 보여주고 있다. 


결론부터 말하면 오늘 본 안드로이드폰은 기대이상이었다. 아이폰보다 어플의 양이 상당히 부족해 보이긴해도 구글과의 호환성이라든지 (구글 아이디 등록하자마자 구글 연락처가 바로 연동되는 모습을 보았다.) 반응이라던지 아이폰에 결코 뒤지지 않는 모습이었다. 

아직 아이폰, 안드로이드폰이 없는 회사 지인분은 오늘 안드로이드폰을 보고 살짝 움직이는 보습을 보이기도 했다. 아이폰 4G의 발표와 출시가 얼마 남지 않아서인지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 앞에서 그분은 어떤결정을 보일지도 약간은 기대가 된다~ 어쨋든 안드로이드폰~ 폼난다~~~~


덧) 앞으로 지인분의 디자이어를 더 보면서~ 장,단점들을 추가해야겠다.



아이폰으로 담은 디자이어




- HTC 공식 한국 홈페이지: http://www.htc.com/kr/
- HTC Desire 마이크로 사이트: http://www.htc-korea.com/desire/main.html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