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애국가에 나오는 소나무가 있는 곳. 강원도 양양 하조대를 다녀와서


하조대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하광정리 산3번지 일대에 있는 암석해안이다. 국유지·공유지·사유지가 섞여 있고 양양군에서 관리하고 있다. 지정면적은 약 134,825㎡에 이른다. 해변에 기암절벽이 우뚝 솟고 노송이 그에 어울려서 경승을 이루고 있는데, 절벽 위에 하조대라는 현판이 걸린 작은 육각정(1955년 건립)이 있다. 조선의 개국공신인 하륜(河崙)과 조준(趙浚)이 이곳에서 만년을 보내며 청유(淸遊)하였던 데서 그런 명칭이 붙었다고 하나, 양양 현지에는 또 다른 별개의 전설도 남아 있다. 이 하조대를 바라볼 수 있는 바닷가에 1976년 신설 개장된 하조대해수욕장이 있다. 2009년 12월 9일 명승 제68호로 지정되었다. - 네이버 두산백과사전

강원도 양양의 동호해수욕장을 나오면서 바로 옆에 있는 하조대에 잠시 들렀습니다. 
이미 물놀이(캐리비안베이 파도풀 저리가라~!! 포스팅 참고 ) 는 실컷했기때문에 
유명한 하조대해수욕장을 뒤로하고 하조대에 올랐습니다. 
저 멀리 등대와 애국가에 나왔던 소나무(일명 애국송)가 눈을 사로잡았습니다. 


등대로 올라가는 길목은 장엄한 풍경들이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파도와 암석들이 만들어낸 풍경들에 눈을 뗄 수 없었습다. 


정상에는 깨끗하고 예쁜 하늘과 잘 어우러진 등대가 우뚝 서있었고,
등대와 정자가 애국송을 바라보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반대편에 애국송이 있지만 등대가 있는 곳이 아닌 정자가 있는곳에서 더 잘보이니~ 
사진은 잠시후에 보여드리겠습니다. ^^;;;


등대근처에 바다헌장이 있습니다~~


이제 애국송을 좀더 가까이 보기위해 정자로 올라가 볼까요? 
많아보이는 계단이지만 걱정할 만큼은 아니랍니다. 


드디어 애국송이 나타났습니다. 
육각정에서 바라본 애국송은 암벽사이에서 위엄한 자태를 뽐내고 있네요. 
멋진 애국송이죠? ^^ 어쩜 암벽사이에서 .... 대단합니다.


하조대라는 현판이 붙은 육각정입니다. 
조선시대 공신 하륜과 조준이 머물렀던 육각정에 
잠시 머물며 옛 생각에 잠길수 있는 곳이었습니다.

강원도 양양군 동호해수욕장을 거쳐 하조대 해수욕장
하조대, 휴휴암, 죽도정등 서울로 오면서 볼거리들이 가득차
여유가 된다면 잠시 들러 장엄한 풍경에 한번 빠져보는 건 어떨까요?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