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홀로서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Photo Et Say> 핸이 하고픈 말들을 사진을 통해 이야기하는 공간이에요.. ^^


익숙해진 무언가로 부터 벗어나 낯선곳에 서는 일은 참 두려운 일이다.
한 살 한 살 나이 구슬을 꿰어갈때마다 그런 상황에 자주 처하게 된다.. 

사회라는 냉혹한 현실속에 던져진 나는 오늘도 익숙치 않은 얼굴들을 마주하고..
그래도 살아보겠다고 눈 질끈감고 너스레를 떨어본다...
신고

'talk talk talk > 포토에세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토에세이] 예민해지다  (13) 2008.02.21
[포토에세이] 저 좀 돌봐 주세요  (16) 2008.01.14
[포토에세이] 익숙함  (13) 2008.01.11
[포토에세이] 홀로서기  (21) 2008.01.11